론 속 하트하트재단

home  >  하트스토리  >  언론 속 하트하트재단

최수종 · 하희라 친선대사 소외아동에 손소독제 2만개 기부

첨부파일 :201222222330-q-(2)sum_resized.jpg

등록일:2020-12-30 조회수:160

최수종 · 하희라 친선대사와 제이원코스메틱,
손소독제 2만개 기부… 한파 녹이는 따뜻한 나눔 전해 




 

  연일 이어지는 매서운 추위와 코로나19로 얼어붙은 기부 한파를 녹이는 훈훈한 나눔이 이어지고 있다.


 연기자 최수종 · 하희라 부부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또 한번의 선행에 나섰다. 하트-하트재단(이사장 오지철)은 재단의 친선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최수종 · 하희라 부부가 화장품 전문브랜드 제이원코스메틱과 함께 전국의 저소득층 아동과 소외계층을 위해, 판매가액 2억원 상당의 손소독제 2만개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올해 2월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대구 · 경북지역을 비롯한 전국의 지역아동센터 및 저소득층 아동에게 손소독제 1만개를 기부한 것에 이어 두번째이다.

 

 다양한 봉사활동 참여와 기부로 나눔을 꾸준히 이어오며 선한 영향력을 전해온 최수종 · 하희라 부부는 “코로나19에 겹친 한파로 더욱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을 아이들을 생각하니 가슴이 아프다”며, “소외아동들의 건강을 지키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을 전할 수 있는 선물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최수종 · 하희라 부부는 지난 2007년 하트-하트재단의 친선대사로 위촉된 이후 아시아, 아프리카 등 긴급재난과 가난으로 도움이 필요한 지역을 위한 집 짓기, 의료봉사팀 지원, 급식봉사활동에 참여하였고, 국내에서는 장애와 질병으로 소외된 아동들을 위하여 음반수익금 및 광고 모델료 기부, 목소리 기부 등 다양한 후원과 봉사활동을 지속해 오고 있다.  

 

마음과 마음이 이어지는 세상. 나눔은 사랑입니다.후원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