론 속 하트하트재단

home  >  하트스토리  >  언론 속 하트하트재단

경성어패럴 세바스찬골프웨어 저소득 소외계층 위해 기능성 의류 기부

첨부파일 :23423423423423423423_resized.jpg

등록일:2021-06-03 조회수:102

  

경성어패럴 세바스찬골프웨어

저소득 소외계층 위해 기능성 의류 기부


 


 

-  경성어패럴 세바스찬골프, 저소득 소외계층 건강관리 지원을 위한 기능성의류 기부 

      -  2014년을 시작으로 국내외 소외계층을 위한 따뜻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어  

하트-하트재단(회장 오지철)은 경성어패럴 세바스찬골프(대표이사 김상순)가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해 기능성 의류를 기부하였다고 밝혔다. 기부한 의류는 기능성 점퍼 및 티셔츠로 저소득 독거노인 등 환절기 건강관리에 취약한 국내 소외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경성어패럴 세바스찬골프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로 수출되고 있는 오랜 정통의 패션기업으로 가수 이지훈씨가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 2014년 하트-하트재단을 통해 아프리카 최빈국 중 하나인 부룬디에 의류 100벌을 기부한 것을 시작으로, 태풍 침수피해를 입은 필리핀 도시빈민지역 주민들을 위한 의류 기부, 국내 저소득 장애인학생들을 위한 의류 기부 등 다양한 기부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가고 있다. 특히 지난 10월에는 연속된 태풍으로 피해가 컸던 강원도 철원군 수해 이재민을 위해 의류를 지원하였으며, 긴급 구호물품으로 전달되어 실질적인 도움이 되었다.

 

김상순 대표이사는 항상 품질좋고 실용적인 제품을 모두가 함께 누릴 수 있는 세상을 꿈꾸며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꾸준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취약계층 지원에 기여하고 싶다.”고 밝혔다.

 

오지철 회장은 하트-하트재단은 국내외 소외계층에 필요한 지원을 다양한 방법으로 펼쳐나가고 있다.”, “경성어럴 세바스찬골프의 지속적인 기부를 통해 국내외 소외계층을 지원할 수 있음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하트-하트재단은 1988년에 설립된 사회복지 및 국제개발협력 전문단체로 국내에서는 돌봄, 교육, 문화예술지원사업, 개발도상국에서는 실명예방, 식수위생개선 등 보건사업을 통하여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고 삶의 질을 향상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홈페이지 및 전화(1833-9005)를 통해 개인 정기후원 및 일시후원, 기업후원의 문의 및 신청이 가능하다.

 

 

마음과 마음이 이어지는 세상. 나눔은 사랑입니다.후원하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