론 속 하트하트재단

home  >  하트스토리  >  언론 속 하트하트재단

남산 케이블카, 발달장애 인식개선을 위한 블루하트 캠페인 실시

첨부파일 :ahjqkdlftjaspdlf_20220404_resized.png

등록일:2022-04-04 조회수:207

남산 케이블카, ‘세계 자폐인의 날' 맞이

발달장애 인식개선을 위한 블루하트 캠페인 실시

 

 

 

남산 케이블카는 42UN에서 지정한 세계 자폐인의 날을 맞아 4월 한달 간 파란빛을 점등하고 발달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인식의 변화를 촉구하는 블루하트 캠페인을 진행한다.

블루하트 캠페인은 하트-하트재단(회장 오지철)과 남산 케이블카 운영사인 한국삭도공업주식회사(공동대표 이기선, 한광수)가 함께하는 발달장애인 지원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이해를 요청하는 캠페인으로 2016년부터 7년째 지속해오고 있는 캠페인이다.

 

매년 42일은 UN에서 지정한 세계 자폐인의 날로, 자폐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자폐의 조기진단과 대처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2008UN총회를 통해 지정된 날이다특히 파란색은 자폐인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상징하는 색으로, 세게 각국 건축물 등에서 파란 및을 밝히는 등의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캠페인과 더불어, 남산 케이블카는 하트-하트재단에 500만원을 전달했으며, 국내외 취약계층 지원과 더불어 특별히 올해는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하여 피해를 입고 있는 피난민을 지원하기로 해 캠페인의 의미를 더하였다.

남산 케이블카 이강운 부사장은 전 세계 곳곳에서 함께하는 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어서 기쁘다, “여러 사람들이 이번 캠페인을 통해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앞으로도 장애인들이 차별받지 않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하트-하트재단 오지철 회장은 “ 2016년부터 7년째 하트-하트재단과 함께 캠페인을 진행하는 남산 케이블카에 감사하다. 남산 케이블카의 장애인에 대한 관심이 사회에서의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바꿀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덧붙여 하루 빨리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자유롭게 남산 케이블카를 이용하는 상황이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 웰페어뉴스  바로가기 [클릭] 

 

 

마음과 마음이 이어지는 세상. 나눔은 사랑입니다.후원하기

목록